< 부동산뉴스 > 2015년 입주물량 10% 감소한다
< 부동산뉴스 > 2015년 입주물량 10% 감소한다
  • 구창환 기자
  • 승인 2014.12.06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25만5천가구 입주예정
▲ 최근 5년간 입주물량 현황

2015년 전국 아파트 입주물량은 25만1천여가구로 집계됐다. 올해대비 9.6% 감소한 수준이다.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www.DrApt.com)에 따르면 2015년 전국에서 입주예정인 아파트는 총 386개 단지 25만1,202가구로 조사됐다. 올해(27만7,921가구)보다 2만6,719가구 감소한 수준이다. 아파트, 주상복합(임대 포함)

권역별로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 154곳, 10만3,738가구(올해 대비 2,941가구 감소) △5대광역시(부산, 대구, 대전, 광주, 울산) 79곳 5만499가구(올해 대비 1만3,661가구 감소) △세종시 등 지방도시 153곳, 9만6,965가구(올해 대비 1만117가구 감소) 등이다.

월별로는 12월이 3만1,329가구로 가장 많고 이어 6월 2만8,211가구, 10월 2만7,056가구, 9월 2만6,389가구 순으로 많다. 가장 입주가 적은 달은 1월로 1만5,748가구다.

 

▲ 월별 입주물량 현황

 

1. 수도권 입주물량

수도권은 올해보다 입주물량이 2.7% 감소했다. 154곳에서 10만3,738가구가 입주해 올해보다 2,941가구가 줄어든다.

지역별로 △서울 41곳, 2만938가구(올해보다 1만5,859가구 감소) △경기도 91곳, 6만9,259가구(올해보다 9,957가구 증가) △인천 22곳, 1만3,541가구(올해보다 2,961가구 증가)등이다.

특히 서울의 경우 내년에는 강남권 재건축, 강북권 재개발구역 일부의 이주를 계획 돼 입주물량감소 등 이중고로 세입자들의 脫서울 현상이 심화될 전망이다.

경기도는 올해보다 9,957가구가 증가한 6만6,259가구가 입주한다. 동탄2신도시(1만5,935가구), 미사강변도시(5,416가구) 등을 중심으로 입주가 증가하기 때문이다.

화성시 동탄2신도시 호반베르디움(A22블록)(3월 입주. 1,002가구), 동탄2신도시 우남퍼스트빌(A15블록)(3월. 1,442가구), 하남시 미사강변도시 A5블록(10월. 1,164가구) 등이 있다.

1-1. 서울 강남권

서울 강남권(강남구, 서초구, 송파구, 강동구)은 17곳, 총 7,313가구가 입주한다. 이는 올해 19곳, 총 9,959가구보다 26.5%(2,646가구)가 감소하는 수준이다.

구별로는 △강남구 3,324가구(3,793가구 감소) △서초구 2,795가구(429가구 증가) △송파구 964가구(964가구 증가) △강동구 230가구(246가구 감소) 등이다.

강남구 대치동 래미안대치청실1,2단지(9월. 1,608가구), 송파구 장지동 위례신도시 푸르지오(1월. 549가구), 위례아이파크1차(11월 400가구) 정도가 민영물량 가운데 눈길을 끌며 이외엔 세곡2지구, 내곡지구 등 보금자리지구 위주로 입주가 집중돼 있다.

1-2. 서울 기타

대단지 입주단지를 주목할 만하다.

서대문구 남가좌동 가재울4구역1~5단지(10월 3,550가구), 성동구 하왕십리동 텐즈힐 왕십리1구역(4월. 1,702가구), 마포구 아현동 공덕자이(4월. 1,164가구), 은평구 녹번동 북한산푸르지오(7월. 1,230가구), 영등포구 신길동 래미안 영등포 프레비뉴(12월. 949가구) 등이 있다.

2. 5대광역시 입주물량

2015년 5대광역시 입주물량은 79곳, 총 5만499가구다. 이는 올해 118곳, 6만4,160가구보다 1만3,661가구 감소한 수준이다.

도시별로 △부산 1만6,724가구(올해보다 8,003가구 감소) △대구 1만4,009가구(올해보다 4,844가구 증가) △대전 4,676가구(올해보다 5,931가구 감소) △광주 4,885가구(올해보다 5,701가구 감소) △울산 1만205가구(1,130가구 증가) 등이다.

부산에서는 기장군 정관신도시 EG The1에듀파크(3월. 1,035가구), 연제구 연산동 더샵파크시티(6월. 1,758가구), 강서구 지사동 협성DS엘리시안(7월. 1,277가구), 동래구 명륜동 명륜2차 아이파크(11월. 2,058가구), 북구 만덕동 백양산 동문굿모닝힐(12월. 3,160가구) 등의 대단지들 입주가 눈길을 끈다.

대구에서는 달서구 유천동 월배아이파크(1월. 1,296가구), 중구 대신동 대신센트럴자이(4월. 1,147가구), 수성구 수성동1가 롯데캐슬더퍼스트(8월. 979가구) 등이 있다.

대전에서는 유성구 죽동지구 금성백조예미지(6월. 998가구), 광주에서는 북구 신용동 첨단2지구 중흥 S-클래스(1월. 784가구), 울산에서는 중구 반구동 e편한세상 강변(3월. 1,112가구), 북구 산하동 블루마시티2차 푸르지오(5월. 1,270가구) 등이 있다.

3. 세종시 등 지방도시 입주물량

수도권과 광역시를 제외한 지방도시는 153곳, 총 10만7,082가구가 입주예정으로 올해보다 1만117가구가 감소한다.

이는 올해 지방혁신도시(전주완주혁신도시, 광주전남혁신도시), 도시개발사업(창원 감계지구, 무동지구) 등의 입주가 많았던데 반해 내년엔 줄기 때문이다.

반면 지방지역 가운데 세종시는 올해 1만4,681가구 보다 1,665가구가 증가한 1만6,346가구가 입주예정이어서 내년 전세시장도 약세가 예상된다.

세종시에서는 종촌동 세종시중흥S-클래스센텀파크 2차(M4블록)(2월. 1,371가구), 도담동 세종 한림풀에버(M9블록)(4월. 979가구), 종촌동 세종시 휴먼시아(M1블록)(8월. 1,623가구) 등이 있다.

경북은 내년에 1만4,165가구가 입주해 올해보다 6,700여가구가 증가한다. 주요 입주단지로 안동시 당북동 안동센트럴자이(3월. 952가구), 김천시 율곡동 김천혁신도시 엠코타운더플래닛(6월. 1,119가구) 등이 있다.

충남은 올해보다 5,700여가구가 증가한 1만3,681가구가 입주한다. 천안 백석동 백석2차 아이파크(1월. 1,562가구), 천안시 차암동 e편한세상스마일시티(3월. 1,024가구), 아산시 음봉면 아산더샵레이크시티3차(11월. 1,118가구) 등이 있다.

닥터아파트 권일 분양권거래소장은 “강남권 등 서울 입주물량 감소로 재건축, 재개발 이주 등과 맞물리는 내년에도 전세난은 계속될 것”이라면서 “분양시장만 뜨거운 주택시장에서 부동산 3법 국회 통과 등 재고주택시장을 살리는 정책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업코리아, UPKORE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