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방문위원회-국립중앙박물관, 외래관광객 유치활성화를 위한 협약 체결
한국방문위원회-국립중앙박물관, 외래관광객 유치활성화를 위한 협약 체결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8.06.25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삼구 위원장·배기동 관장 참석, 외래객 유치 위한 공동 마케팅 추진
▲ 박삼구 한국방문위원회 위원장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재)한국방문위원회(위원장 박삼구)와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배기동)은 오는 26일(화) 오후 3시 국립중앙박물관 6층 대회의실에서 “외국인 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이번 업무협약은 한국방문위원회와 국립중앙박물관, 양 기관의 상호 협력 하에 우리나라 대표역사문화 콘텐츠에 대한 해외 홍보를 강화하고, 동 콘텐츠를 활용한 관광 프로그램을 활성화하여 한국 관광의 질적 개선 및 방한 외래관광객의 만족도를 제고하기 위함이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외국인 대상 쇼핑·문화축제 공동마케팅 추진 및 관광 추천 코스 상품개발 ▲외국인 전용 교통·관광카드 공동마케팅 추진 및 한국 문화콘텐츠 체험 특별혜택 제공 ▲외국인 관광객 대상 홍보 협력 강화 등에 관한 협력이다.

이에 따라 한국방문위원회는 오는 9월과 내년 1월 각각 개최되는 아시아 대표 쇼핑문화관광축제인 ‘코리아세일페스타’와‘코리아그랜드세일’ 기간 동안 국립중앙박물관이 포함된 외국인대상 추천 특별 상품을 개발하는 한편, 외국인 전용 교통관광카드인 ‘코리아투어카드’ 소지자를대상으로 한국 문화 체험 혜택을 연중 제공함으로써 외래 관광객의 한국 관광 만족도를 높인다는 방침이다.

국립중앙박물관은 외래 관광객이 우리 문화재를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전시뿐만 아니라 교육, 공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하고, 관람객들이 국립중앙박물관에서 꼭 봐야할대표 전시품(전시품 30선 등) 관람 코스를 개발하고 명소화시켜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