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전남
대학로 ‘드림제작소’오픈한다! 놀러오세요!오는 16일 오후 5시 젊음을 위한 다양한 행사 개최
   
▲ 순천시

[업코리아]순천시는 오는 16일 오후5시, 대학로 ‘드림제작소’ 오픈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드림제작소’는 지난 ‘2016 행자부 골목경제활성화’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대학로 자투리땅에 조성된 별별공간 8개 중 하나로 별별공간을 아우르는 총괄사무소다.

오픈식은 ‘대학로 고고장’,‘대학로 페스티벌’, ‘대학로 게임세상’ 과 함께 펼쳐지고 대학로 활성화 공모사업에 선정된 6개 팀도 참여한다.

먼저, 삼산풍류단이 운영하는 ‘만나고 즐기고 또보장-고고장’은 오후3시부터 명랑잔치소 일원에서 프리마켓, 먹거리 장터, 게임 및 목공체험, 유정란 판매 등을 진행한다.

‘대학로 페스티벌’ 및 ‘대학로 게임세상’은 청춘오지라퍼단에서 진행한다.

‘대학로 페스티벌’은 오후3시부터 대학로 별별공간인 ‘마켓실험실’부터 ‘모두의 작업장’ 거리에서 부채, 컵케이크, 레진아트 등의 체험부스를 운영한다.

‘대학로 게임세상’은 오후3시부터 밤 10시까지 2인 1조로 이뤄진 16개 팀이 ‘피파2018 16강 토너먼트 게임’을 진행하며, 참가 신청은 청춘오지라퍼단 대표에게 신청하면 된다.

더불어 대학로 활성화 공모사업에 선정된 12개 팀 중 6개 팀이 보드게임, 체험 프로그램, 공연 등을 진행해 대학로에 활기를 불어넣을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에 오픈한 드림제작소는 지역주민 및 학생들이 자유롭게 드나들며 만남의 장소, 회의 장소, 쉼터 등으로 이용하는 대학로의 랜드마크 역할을 담당할 것이라며 많은 시민들이 대학로 요소요소에 마련된 별별공간을 이용하여 대학로에 새로운 바람이 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순천대학로 활성화 사업은 지난 2016년 행자부 골목경제 활성과 공모에 선정된 후8개의 별별공간에서 ‘삼산풍류단’, ‘청춘오지라퍼단’, 순천대 만화애니메이션학과 졸업생으로 구성된 ‘슬기롭개’ 등의 단체들이 직접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운영하는 주민주도형 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천승오 기자  c9114s@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승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