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북
지적업무 역량강화 워크숍 가져도, 시·군 담당자, LX공사 등 100여명 모여... 토지행정 비전 제시
   
▲ 지적업무 역량강화 워크숍

[업코리아]경상북도는 지난 17일부터 이틀간 청송 대명리조트에서 도내 23개 시군 지적업무 담당자와 한국국토정보공사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지적업무 역량강화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번 워크숍에서는 지적업무 담당자가 지적제도의 개선과 발전을 위해 연구한 과제 19편이 출품되었으며 이중 사전심사를 통해 선발된 5편의 연구과제와 한국국토정보공사의 우수과제 1편이 소개됐다.

또한, 공간정보와 지적에 대한 경일대 박기헌교수의 특강으로 토지행정의 발전방향과 비전이 제시되었으며 수치지적 확대, 지목체계 개편, 지적도면 정비, 지적재조사의 효율적인 추진 방안 등에 대한 심도있는 토론도 이뤄져 도와 시군 간 의견과 정보교류의 장이 됐다.

한편, 발표 연구과제 중 최우수 작품은 향후 우리 도를 대표하여 중앙부처 주관 전국 지적세미나에 출품한다.

안효상 경북도 토지정보과장은 “이번 지적업무 역량강화 워크숍을 통하여 도내 지적업무 담당공무원들이 서로 소통하면서 4차 산업혁명이라는 거스를 수 없는 시대적 과제에 대해 공감하고 나아갈 방향을 적극 모색한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다‘며 “이러한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토지행정에 대한 도민들의 불편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시온 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