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사회
세종누리학교, 특수학교 대상 지진대피훈련 실시
   
▲ 학교 외부 장비 배치 및 통제구간 계획(경찰차 2)

[업코리아]행정안전부는 오는 17일 세종시 고운동 세종누리학교에서 장애학생이 참여하는 지진대피 현장훈련을 실시한다.

세종누리학교는'어린이 재난안전훈련'시범운영 학교로 선정되어 지난 5주간 훈련 프로그램을 진행하였으며, 135명의 장애학생과 90명의 교직원이 상주하는 특수학교이다.

이번 훈련은 세종시 주변에서 규모 6.0 지진이 발생한 상황을 가정해 장애학생들의 대피와 구조·구급 상황을 점검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특히, 장애학생의 여건에 따라 걸음이 빠르거나 느린 그룹, 거동이 어려운 그룹으로 나눠 각 그룹의 여건에 맞춰 효율적인 대피를 실시하도록 할 예정이며 소방·경찰 등 관계기관이 학교의 환경요소를 고려해 학생대피와 구조를 위한 협업체계를 마련해 나가는 것에 초점을 두었다.

이날 훈련에 함께 참여할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관리실장은 “세종누리학교의 훈련사례를 바탕으로 지속적으로 재난취약계층을 위한 훈련 프로그램 마련을 위해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시온 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