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문화
‘기름진 멜로’ 이준호♥정려원♥장혁 커플 포스터, 美친 케미가 온다누구를 봐도 케미 폭발
   
▲ SBS

[업코리아]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극본 서숙향/연출 박선호/제작 SM C&C)가 오는 5월 7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로코믹 주방활극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핫한 연애담을 그린다. ‘파스타’, ‘질투의 화신’을 집필한 서숙향 작가표 유쾌하고 기발한 로맨틱 코미디를 예고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기름진 멜로’를 이끌고 갈 세 배우, 이준호(서풍 역), 장혁(두칠성 역), 정려원(단새우 역)는 벌써부터 색다른 조합으로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27일 공개된 커플 포스터 2종은 이들의 각기 다른 케미가 보는 이들의 눈을 즐겁게 하고 있다.

먼저 이준호는 화려한 요리로 정려원의 마음을 사로잡은 듯하다. 정려원을 뒤에서 감싸 안은 듯한 이준호의 포즈, 여기에 하트 모양의 당근을 콕 집어 든 이준호의 모습이 가슴을 두근거리게 만든다. “해주고 싶었어. 당신 먹고 싶은 거 다!”라는 이준호의 여심 저격 문구, 정려원의 달콤한 미소가 둘만의 맛있는 케미를 만들어내고 있다.

열정적으로 수타면을 뽑고 있는 장혁의 모습은 카리스마 넘친다. 절도 있는 동작과 어우러진 “딱 3분만 기다려요!”라는 장혁의 저돌적인 문구가 시선 강탈 포인트. 이와 함께 뭉게뭉게 피어나는 하트가 설렘을 자아낸다. 손 끝까지 디테일을 살린 장혁, 이에 찰떡 같은 리액션을 하는 정려원의 모습은 두 사람의 환상의 케미를 예고하고 있다.

이날 포스터 촬영을 지켜 본 관계자는 “보는 것만으로도 유쾌하고 설레는 포스터 뒤에는 이준호, 장혁, 정려원의 남다른 호흡이 있었다. 동작 하나하나에 캐릭터의 특징을 살리려는 배우들의 노력이 열정적이고, 서로를 배려하는 분위기가 화기애애했던 현장이었다”며, “전혀 다른 매력의 두 남자 이준호와 장혁, 누구와 만나도 케미를 뿜어내는 정려원의 모습이 담길 ‘기름진 멜로’의 첫 방송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SBS 새 월화드라마 ‘기름진 멜로’는 로코믹 주방활극으로, 동네중국집 주방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세 남녀의 핫한 연애담을 그린다. 오는 5월 7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변진준 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진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