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복지
자양종합사회복지관, 구의아리수정수센터와 함께하는 주거개선사업실시힘든 어르신에게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하여 삶의 질을 향상
▲ 자양복지관

서울시 광진구 자양종합사회복지관(관장 황진우)에서는 지난 31일 오전, 저소득 어르신을 대상으로 구의아리수정수센터와 연계하여 주거개선서비스를 진행했다.

이번 주거개선서비스는 경제적 어려움으로 집수리가 힘든 어르신에게 쾌적한 주거환경을 제공하여 삶의 질을 향상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 날 구의아리수정수센터 임직원 10여명이 저소득 어르신 2가정(최OO, 홍OO 어르신)에 방문하여, 곰팡이 및 습기로 찢긴 벽지 교체 및 각종 집수리를 실시하고 생필품을 지원했다. 최OO어르신은 집 수리 후 달라진 주거 내부를 둘러보며 “내가 제일 좋아하는 하늘색으로 벽지가 바뀌니 너무 좋아요. 마음까지 화사해지는 것 같아요!” 라고 말하였다.

부엌과 거실 이곳저곳을 둘러보는 어르신의 얼굴에는 웃음이 가득했다.

또한, 홍OO어르신은 “겨울철만 되면 벽에 곰팡이가 피어 공기도 좋지 않아 건강이 더욱 나빠지는 것 같았어요. 혼자서는 벽지를 교체할 엄두도 안 났는데, 이렇게 오셔서 지원해주니 너무 고맙습니다.”라며 눈물을 글썽였다.주거환경개선공사 및 봉사활동에 참여한 구의아리수정수센터 임직원들은 “봉사활동을 하면서 참여하는 우리가 더 보람도 있고 기분이 좋았습니다. 앞으로도 꾸준히 더 많은 어르신들에게 주거개선봉사를 통해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김시온 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