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표, 연세중앙교회 부활절 예배 참석
홍준표 대표, 연세중앙교회 부활절 예배 참석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8.04.02 08: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활절을 통해 하나님의 큰 뜻과 사랑이 중산층과 서민들에게 모두 퍼졌으면 좋겠다.

홍준표 당 대표는 이순삼 여사와 함께 1일 오전 서울 구로구 연세중앙교회에서 부활절 예배를 드렸다.

홍 대표는 "아직도 북에 힘들게 살고 있는 우리 동포들이 있다"며 "북한 동포들에게도 부활절 하나님의 뜻이 전달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또 "지금 전국을 돌아다녀 보니 중산층과 서민들이 굉장히 살기 어려워졌다"며 "부활절을 통해 하나님의 큰 뜻과 사랑이 중산층과 서민들에게 모두 퍼졌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연세중앙교회의 윤석전 목사는 "우리 교회들은 통일 위해 기도한다"며 "그분들의 고통과 곤궁 속에서 해방과 여러가지를 충만할 수 있게 기도한다. 그들에게도 부활의 축복이 있었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이날 부활절 행사에는 안상수 의원과 강효상 비서실장도 함께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