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경기
자인사, 설명절을 맞아 포천시에 백미 50포 기증
   
▲ 자인사 사랑의 이웃돕기 물품 전달식

[업코리아]포천시 영북면 소재 대한불교 조계종 자인사에서 지난 12일 설명절을 맞이해 이웃사랑 나눔정신을 실천하고자 후원물품을 전달해 달라며 시에 백미(10kg) 50포를 전달했다.

자인사에서는 주지 홍현스님과 신도들이 함께 이웃사랑 정신을 실천하고자 매년 설명절과 추석명절 그리고 석가탄신일에 백미를 정기적으로 기부하고 있다.

자인사 주지 홍현스님은 “추운 설명절 어려운 이웃들이 조금이라도 따뜻하게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신도들의 정성으로 마련한 백미를 기부하는데, 많은 후원을 못해드려 죄송스럽고 다음에도 또 백미후원을 하겠다”며 지속적인 이웃사랑 실천 뜻을 밝혔다.

이규풍 시민복지과장은 “이번 후원한 백미는 관내 저소득과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들에게 정성스럽게 전달할 것이며, 평소 적극적 기부 및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해 주신 점에 대해 감사하다”고 전했다.

김진현 인턴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