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정치
김정숙 여사 평창 방문, 자원봉사자 격려!“자원봉사자, 평창올림픽의 또 하나의 종목에 출전하는 선수들“

8일 오후에 김정수 여사는 평장동계올림픽 자원봉사자들을 찾아 격려했다. 김정숙 여사는 식당, 선수촌플라자, 교통컨테이너 등 평창올림픽 현장 곳곳의 자원봉사자들을 만나 격려와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김 여사는 “올림픽의 성공을 위해 능력과 시간을 다 내어주셨을 여러분, (자원봉사자에 대한 지원이) 매우 춥고 부실하다는 이야기를 듣고 제가 여러분들에게 위안이 될까 해서 이렇게 오늘 나왔습니다.”라고 운영인력식당을 방문해 평창을 찾은 뜻을 밝혔다. 

한 자원봉사자는 “저희 어머니와 똑같으세요”라며 김정숙 여사의 방문을 환영했다.

김 여사는 “여러분들은 평창올림픽의 또 하나의 종목에 출전하는 선수들입니다. 엄청 잘해 드리지는 못해도 최소한 활동하는 데 불편함이 없도록 하겠습니다. 여러분의 활동이 세계인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김 여사는 "자원봉사자들에게 평창올림픽이 소중한 기억으로 남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점심을 먹으며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대화를 이어갔다.

점심 식사 후, 김정숙 여사는 선수촌플라자를 방문했다. 선수촌플라자는 카페, 은행, 편의점, 미용실 등 편의시설이 마련되어있는 공간이다. 

김정숙 여사는 선수촌플라자 내 전통문화체험관과 미용실을 방문해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하고, 미용실을 이용 중인 외국 선수들과 인사를 나누기도 했다.

김시온 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