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344억 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캠코, 344억 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 권오경 기자
  • 승인 2018.01.12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문창용 캠코 사장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는 2018년 1월 15일(월)부터 1월 17일(수)까지 3일간 온비드를 통해 전국의 아파트, 주택 등 주거용 건물 54건을 포함한 344억 원 규모, 468건의 물건을 공매한다.

공매물건은 세무서 및 지방자치단체 등 공공기관이 체납세액을 징수하기 위해 캠코에 공매를 의뢰한 물건이다. 이번 공매에는 감정가의 70% 이하인 물건도 214건이나 포함되어 있어 실수요자들은 관심을 가져볼 만하다.

공매 입찰시 권리분석에 유의해야 하고 임차인에 대한 명도책임은 매수자에게 있으므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또한 세금납부, 송달불능 등의 사유로 입찰 전에 해당 물건 공매가 취소될 수 있음을 염두에 두어야 한다.

한편, 캠코는 국민들의 자유로운 공매정보 활용 및 공공자산 거래 활성화를 위해 압류재산을 비롯한 공공자산 입찰정보를 온비드 홈페이지와 스마트온비드 앱*을 통해 개방ㆍ공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