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회 한국기독언론대상, KBS 스페셜 ‘앎’ 3부작 선정!
제9회 한국기독언론대상, KBS 스페셜 ‘앎’ 3부작 선정!
  • 김시온 기자
  • 승인 2017.12.02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상식은 오는 7일 오후 7시 서울 목동 SBS사옥 13층 SBS홀에서 열린다.
▲ 사진은 2016년 제8회 한국기독언론대상 시상식 모습. 업코리아.

한국기독언론인연합회(회장 강수길 KBS 부장)가 주최하고 한국기독언론대상위원회가 주관한 2017년 ‘제9회 한국기독언론대상 시상식’이 오는 7일 오후 7시 서울 목동 SBS사옥 13층 SBS홀에서 열린다.

사회의 공기를 맑게 하고 세상을 아름답게 만들어가는 언론인들을 선정해 격려하기 위해 제정된 이 상은 상패 및 상금 500만원의 기독언론대상, 나눔기부·생명사랑·사회정의 등 3개 부문으로 나누어 각각 상패 및 상금 100만원의 본상과 특별상 2개 부문 등 수상자를 선정해 시상식을 가진다.

한국기독언론대상 위원회 이사장은 손봉호 고신대 석좌교수, 심사위원장은 임성빈 장신대 총장, 집행위원장은 이형모 전 KBS 부사장이 맡았다.

올해로 9회째를 맞는 2017년 한국기독언론대상 대상에 ‘KBS스페셜’ ‘앎’ 3부작이 선정됐다. 이 작품은 암 4기라는 잔인한 선물을 받고 생과 사의 경계에 서게 된 암환자들의 깨달음을 전하고, 죽음에서 삶의 지혜를 찾는 다큐멘터리로 심사위원 전원의 호평을 받았다.

‘사회정의’ 부문 최우수상에는 SBS ‘그것이 알고싶다’가 받는다. 우수상에는 EBS ‘지식채널e’를 통해 방송된 한국 언론의 작동 원리와 실체를 파헤친 ‘언론 리터러시 4부작’이 선정됐다.

‘생명사랑’ 부문 최우수상에는 동아일보 ‘그림자 아이들’ 기획시리즈가 선정됐다. 이 시리즈는 국제적 인권 보호 추세에 역행하는 한국 미등록 이주아동 인권의 실태를 다각적으로 보도해 제도개선의 계기를 만들고자 한 점이 호평을 받았다.

‘생명사랑’ 부문 우수상은 MBC강원영동의 ‘보이지않는 공포 폐금속광산’이 선정됐다. 현재 2400여곳에 달하는 폐금속광산의 피해를 고발해, 자연과 생명의 존엄성을 강조하고 대책을 촉구하는 프로그램이다.

‘나눔기부’ 부문 최우수상은 ‘KBS스페셜’ ‘아프리카로 간 선생님들–호이(HoE) 10년의 기록’이 받는다. 이 프로그램은 아프리카의 진정한 자립을 위해선 교육이 필요하고 그 핵심에 교사 교육이 있다는 믿음에서 시작된 호이(HoE) 10년간의 기록을 따라가 보고 교육에서 움트는 놀라운 변화와 성장의 의미를 조명한 작품이다.

‘나눔기부’ 우수상은 CGNTV의 미니휴먼다큐 ‘현묵이의 미니멀 라이프’가 선정됐다. 이 작품은 소외된 이웃을 묵묵히 섬기고 자신의 것을 나누는 주인공의 모습을 통해 나눔기부의 소중한 의미를 되새기는 프로그램이다.

‘기독문화’ 부문 최우수상은 CBS의 특집 다큐멘터리 3부작 ‘다시 쓰는 루터 로드’가 받는다. 마르틴 루터의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아, 독일 종교개혁지를 순례하며 한국 사회와 한국교회의 오늘을 돌아본 프로그램이다. 특히 세습 논란, 세월호 등 한국 사회와 한국 교회의 일그러진 모습을 다양한 형식으로 교차 편집하며, 이 시대 한국 교회의 역할을 입체적으로 고찰한 기획 프로그램이라는 점이 호평을 받았다.

‘해외선교’ 부문 최우수상에는 CGNTV 개국12주년 특집 다큐멘터리 ‘사랑하기 때문에’를 선정했다. 의사로 누릴 수 있는 부와 명예를 버리고 필리핀 오지를 찾아가서 30여년 동안 가장 낮은 삶의 자리에서 그들과 함께 생명을 나누는 박누가 선교사의 삶과 그가 걸어온 발자취를 그린 프로그램이다.

‘해외선교’ 부문 우수상으로는 CTS의 ‘열방을 향하여-방글라데시 이정숙 선교사편’을 선정했다. 무슬림의 공격과 외로움 속에서도 묵묵히 사명을 감당하는 이정숙 선교사의 사역 현장을 잘 소개한 프로그램이다.

‘특별상’에는 CBS ‘변상욱의 싸이판(싸이비가 판치는 세상)’을 선정했다. 갈수록 다양한 사이비 종교들이 범람하고 있는 현실에서 상대적으로 사이비 종교 집단의 피해가 많은 젊은 세대를 청취층으로 한 팟캐스트 전용 프로그램을 통해 다음세대와의 소통을 적극적으로 시도한 점을 높이 샀다.

강수길 회장은 “한국기독언론인대상은 해를 거듭할수록 권위있는 시상식으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며 “이번 시상식은 1004명의 후원자와 100곳의 후원교회를 통해 이루어진다”고 전했다.

한편 한국기독언론인연합회(CJCK)는 신문, 방송, 출판 등 다양한 미디어에서 종사하는 기독언론인들의 모임이다. 성경적 사랑과 정의의 가치관 아래 건강한 언론문화 형성에 기여하고 하나님의 사랑을 나누며 언론사의 복음화를 위해 1997년부터 연합해 활동하고 있다.


업코리아, UPKOREA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