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뉴스 전남
전국1호 순천기적의도서관 개관 14주년 축하어린이 눈높이 맞춘 도서관 선도 모델, 벤치마킹 줄이어
   
▲ 순천기적의도서관 개관기념일

[업코리아]지난 2003년 11월 10일 개관한 전국 제1호 순천시 기적의도서관이 개관 14주년을 맞아 지난 11일 200여명의 시민들이 모여 축하하는 자리를 가졌다.

기적의도서관 강당에서 진행된 이번 개관기념일 행사는 올해 기적의도서관 활동들이 담긴 사진과 영상을 감상하는 것을 시작으로, 도서관 이용자, 자원봉사자, 운영위원 등 기적의도서관을 사랑하는 사람들이 함께 모여 14번째 생일을 축하했다.

이날 행사에서 아이들은 ‘생일 축하해. 항상 응원할게’, ‘책을 보게 해줘서 고마워’, ‘앞으로도 자주 올게’, ‘100살 생일을 기다릴게’ 등의 생일축하 쪽지를 남겼다.

축하 공연으로는 기적의도서관 자원봉사자들이 준비한 ‘블랙라이트’ 공연이 이어졌다.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동극팀은 <커다란 물고기 잡으러 가자>, <팥죽 할머니와 일곱녀석> 두 권의 그림책을 원작으로 재미있는 음악과 블랙라이트 조명을 이용한 공연을 진행해 어린이와 부모들 모두 함께 웃고 즐길 수 있는 시간을 가졌다.

순천 기적의도서관은 한 살 아기 때부터 책과 친해지고 도서관과 친숙해질 기회를 갖도록 운영돼 어린이를 위한 도서관 서비스의 혁신을 보여주고, 민과 관이 함께 운영하는 새로운 도서관 문화를 창출해 왔다.

근래 기적의도서관의 사회적 역할로서 미래세대 책읽기 문화를 진단하고 발전방향을 모색하는 ‘어린이문화포럼’을 해마다 개최하며 국내는 물론 해외 도서관과 교류가 확대되는 등 아시아 어린이책의 중심도시로서 성장을 계속하고 있다.

기적의도서관은 어린이 도서관 서비스와 운영 노하우, 프로그램을 배우고자 찾아오는 벤치마킹 1순위 도서관으로, 전국의 도서관 관계자와 해외 작가들의 발길이 줄을 잇고 있다.

기적의도서관 관계자는 “오랫동안 어린이의 친구로 성장해 왔으며, 앞으로도 어린이의 삶을 가꾸고 최선의 성장환경을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천승오 기자  c9114s@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천승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