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사회
5월, 즐겁게 놀고! 책과 함께 뒹굴자~ ,송파구, 온가족이 즐기는 특별한 축제 한창5월 20일~21일 롯데월드타워 외부 아레나광장 「잔디에 펼쳐진 그림책」
   
▲ 그림책페스티벌 포스터

[업코리아=권오경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5월 청소년과 가정의 달을 맞아 송파에서만 만날 수 있는 두개의 특별한 페스티벌을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 진짜 놀이는 지금부터야~ 아동?청소년 놀자페스티벌

오는 5월 20일(토) 오후 1시, 서울 놀이마당에서 열리는「놀자 페스티벌」은 청소년들이 직접 기획, 진행, 참여하는 축제라 더욱 특별하다. 그야말로 청소년들이 주인공이 되는 청소년을 위한 축제인 것이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한 이 행사는 지난 3월부터 관내 ‘아동?청소년 참여위원’ 100여명이 직접 기획해 선보이는 결과물이다. 특히 당일 본 행사는 두 명의 청소년 MC가 진행 하며, 기타 체험 부스 역시 청소년 자원봉사자들이 직접 운영할 예정이다.

이들은 5개 분과로 나눠 수차례의 회의와 토론을 통해 행사 방향과 일정, 세부 계획, 섭외, 홍보 등 전반을 기획했다.

당일 진행되는 주요 행사는 ▶ 전국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송파새싹동요제’와 ▶페스티벌 현장의 생생한 현장을 담는 ‘엽서 그리기’ ▶댄스, 보컬 등 청소년동아리들의 끼와 열정을 선보이는 ‘나도 놀페스타’ 등이다.

‘새싹 동요제’와 ‘나도 놀페스타’는 사전 신청을 받아 예선을 거쳐 당일에는 15팀이 본선 경연을 치르는 방식이다. 엽서 그리기는 당일 누구나 참석 가능하다.

이외에도 K-POP 공연과 캘리그라피, 쿠키굽기, 방송 카메라 체험 등 즐길거리 먹을거리가 가득한 축제를 준비 중이며, 청소년들을 위한 상담부스도 마련한다.

송파구에는 현재 서울시 자치구중 가장 많은 13만명의 청소년이 거주 중이다. 따라서 다양한 청소년 정책과 놀거리?즐길거리를 제공하는 사업들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특히 잠실본동에 청소년들을 위한 복합문화 공간인「청소년문화의 집」건립 중이며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Child Friendly Cities)' 인증에 따라 아동.청소년 인권보호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 푸른 5월 잔디밭에서 펼쳐지는 그림책 축제

5월 20일(토)~ 21일(일) 이틀 동안 롯데월드타워 외부 아레나광장에서 온가족이 자유롭게 즐길 수 있는 <잔디에 펼쳐진 그림책> 축제가 열린다. 그림책을 통해 누구나 쉽게 책과 친해 질 수 있는 기회를 주자는 취지이다.

축제장에서는 500여권의 다양한 그림과 대형 그림책 조형물을 만날 수 있다. 또, 잔디밭 곳곳에 놓인 에어소파에서 책을 읽고, 가족?친구들과 즐거운 대화를 나눌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할 예정이다.

이외에는 그림책 작가와의 만남, 그림책 낭독회 및 공연, 미션! 사라진 그림책을 찾아라!, 도서판매전 등 그림책이라는 장르를 새롭게 즐길 수 있는 체험행사가 준비 중이다.

이는 피서지문고와 북페스티벌, 송파형 북카페 인증 사업 등 책 읽는 송파에서 만날 수 있는 또 하나의 독특한 축제로 자리 잡을 전망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가족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하고 위해서는 잘 놀고 즐기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푸른 5월 석촌호수 일대에서 열리는 다양한 축제를 맘껏 즐기고 좋은 추억을 남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권오경 기자  kok7201@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오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