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정치
홍준표, "좌파정권이 이 나라를 농단하는 일이 없도록 막아야 합니다.""우선 제일 선봉에 설 세력은 좌파 전위대 언론과 사정기관,좌파 시민단체일 겁니다."

미국에 머물며 '페이스북 정치'를 이어가고 있는 자유한국당 홍준표 전 지사는 18일(현지시간) 페이스북을 통해 자유한국당 당원들을 향해 자신의 심경을 밝혔다.

홍 전 지사는 "노무현 정권보다 더 세련된 좌파들은 전열이 정비되면 우파 궤멸 작전에 돌입 할 것으로 보입니다. 우선 제일 선봉에 설 세력은 좌파 전위대 언론과 사정기관,좌파 시민단체일 겁니다. 우리는 그 사이에 치열한 내홍과정을 거처 새롭게 태어나야 합니다. 과거 구보수주의와는 결별하고 신보수수의로 새롭게 무장함으로써 국민들에게 좌파들과는 다른 우파의 정치적 가치를 보여줘야 합니다. 아울러 당에 남아있는 극히 일부 구보수세력은 교체 되어야 국민들에게 당이 달라졌다는 인식을 심어 줄수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존경하는 당원 동지 여러분! 새롭게 태어나기 위해서는 처절한 반성과 치열함을 가져야 합니다. 2002년 대선이후 노무현 정권에 의해 기획수사된 대선자금 수사로 당이 존립 위기에 처했던 사건을 기억해야 합니다. 새롭게 등장한 더 세련된 좌파들은 그때보다 더 정교한 방법으로 우파 궤멸작전에 돌입 할 것입니다. 기획 탄핵으로 집권한 그들을 상대하기 위해서는 우리가 먼저 전열을 재정비하고 신보수수의로 무장해 당원 모두가 전사가 되어야 합니다.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좌파정권이 이 나라를 농단하는 일이 없도록 막아야 합니다. 모두 합심하여 좌파 광풍시대에 적극 대처 하도록 하십시다."라고 밝혔다.

김시온 기자  sion6860@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