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문화 연예/스포츠
세상의 즐거움을 노래하고 싶은 싱어송 라이터 ‘로켓슈즈’를 만나다.많은 분들과 함께 즐거움을 노래하고 싶습니다. 세상의 즐거움을 노래하는 로켓슈즈!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업코리아=변진주 기자] 세상의 즐거움을 노래하고 싶은 싱어송 라이터 ‘로켓슈즈’를 만나 인터뷰를 진행 하였다.

스마트하고 귀여운 외모를 겸비한 김광수 뮤지션은 조용한 이미지 보단 발랄한 이미지에 가까운, 웃음이 많고 당당한 싱어송라이터였다.

▲ 로켓슈즈는 다른 멤버들과 함께 합동해 치킨대학교(요식업체)에서 공연을 했다. 업코리아

 기자: 로켓슈즈는 어떤 그룹 이며 어떠한 계기로 만들어진 그룹인지 소개 부탁드릴께요.

로켓슈즈는 처음에는 버스킹 밴드로 만들어진 그룹 입니다. 현재는 저 혼자 싱어송라이터 '로켓슈즈'로 활동을 하고 있고요. 권이, 유주호, 김광수 이렇게 자주 콜라보로 공연 진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다른 뮤지션과 함께 콜라보를 진행할 때 '로켓슈즈'라는 밴드명 으로 진행을 하기 도 합니다.(읏음) 대학교 때 까지는 학교 락밴드 내에서 공연을 하다가, 졸업을 하게 되면서 쉽고 간편하게 공연을 할 수 있는 방법이 무엇이 있을까..., 생각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그 답을 버스킹에서 찾게 되었어요. 세상의 즐거움을 노래하고 싶어서, 로켓슈즈를 타고 하늘을 슝슝~ 나는 기분으로 살자고 '로켓슈즈'라는 이름을 짓게 되었어요.

기자: "세상의 즐거움을 노래하고 싶다." 라는 말이 참 감명깊네요. 평상시 로켓슈즈 김광수 뮤지션의 성격은 어떤지 이야기해주세요.

제 성격은 밝고 긍정적인 편이예요. 뭐든지 혼자 하는 것보다 사람들과 함께 하는 걸 선호하는 편이고요. ^^ 공연도 혼자서는 거의 안하고 콜라보로 많이 진행하고 있습니다.
노래할때는 사랑 노래나 신나는 노래들을 많이 하는 편이예요. 개인적으로 슬픈 노래를 들으면 축 처지는 기분이 들어요. 세상에는 너무 슬픈 노래들이 많은 것 같더라고요. 로켓슈즈라는 이름처럼 하늘을 나는 기분으로 노래하고 싶어서 밝은 노래들을 많이 하는 편입니다.

 

▲ 로켓슈즈 역사 상 가장 한적했던 버스킹공연. 출처. 로켓슈즈 개인사진. 업코리아

기자: 로켓슈즈만의 자작곡이 있나요?

자작곡이 아직 유명하진 않아요. 아직 앨범을 내지 않았으니까요 (웃음) 'My Melody'나 '미소가이쁜널좋아해'는 많이들 따라불러 주시는 편이예요. 물론 사랑노래입니다. 그리고 '넌너무매워' 라는 노래는 매운 음식처럼 먹으면 다음날 너무 속이 아프지만 자꾸 생각나는 여자를 만났을 때의 마음을 표현한 곡인데, 노래 가사 중에 매운 음식들이 많이 나와요. 불닭볶음면 같은... (웃음) 버스킹 중에 부르다보면 팁박스에 불닭볶음면 컵라면을 주시고 가시는 분들도 계셔서 웃었던 기억이 나네요(웃음)

기자:  주로 어떤 곳에서 활동 하시나요?

가장 많은 활동은 버스킹입니다. 주말마다 신촌, 홍대, 이태원, 안양, 범계, 부평 등 여기저기 가리지 않고 그때 가고 싶은 곳을 가는 편입니다. 행사의 경우에는, 지자체 주관 문화행사, 봉사행사 등에 많이 참여하고 있고, 결혼식 축가에도 많이 초청받고 있습니다.

▲ 로켓슈즈 버스킹 역사 중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던 범계 버스킹공연. 출처. 로켓슈즈 개인사진. 업코리아.


기자: 활동을 하면서 특별히 뜻깊었던 점과 보람됐던 부분을 이야기 해주세요.

청계천에서 서울거리예술가로 등록된 뮤지션이 아니면 공연을 할 수 없다는 걸 모르던 시절에 열심히 노래를 부르다가 등록 뮤지션이 아니어서 자리를 떠야 하는 상황이 있었습니다. 그 당시 사람들이 꽤나 지켜봐주고 계셨는데, 뭔가 제가 부당하게 쫓겨나는 듯, 한 모습이 되어서 관객 분들이 한곡만 더 부를 수 있도록 해달라고 관리자 분께 말씀해 주셨어요. 그리고 그 날 많은 분들께 메시지를 받았는데, 2년 정도 뒤에 어느 분께 결혼식 축가 요청을 해왔습니다. 청계천 공연 당시 관객 중 한분이셨는데, 그 날 결혼하시게 된 분과 첫 데이트를 했던 날이라고 하더군요. (웃음) 그 분들의 첫 데이트에 큰 추억을 남겼다는 사실이 축가를 부르던 내내 어찌나 뿌듯했는지 모릅니다. (웃음)

▲ 로켓슈즈 김광수 뮤지션이 베이커리가게 홍보행사에 참여 했었는데 "2주 정도 베이커리 가게에 문을 열어놓고 지나가시는 분들 대상으로 진행하는 색다른 버스킹이었다."고 전했다. 사진제공. 로켓슈즈 개인사진. 업코리아

 기자: 남에게 행복을 드렸다는 사실에 더 행복한 순간이 되셨을 것 같습니다. 마지막으로 앞으로의 계획을 말씀해 주세요.

올해에는 꼭 앨범을 제작할 계획입니다.(웃음) 앨범 작업과 동시에 겨울에 많이 못했던 버스킹에도 더욱 열을 올릴 예정이구요. 앞으로도 많은 분들과 함께 즐거움을 노래하고 싶습니다. 세상의 즐거움을 노래하는 로켓슈즈!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웃음) “Let's Fly~! with RocketShoes~~!”

변진주 기자

변진주 기자  upkorea_jinju@naver.com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