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종합 정치
황교안 권한대행, 국정안정을 위해 대선 불출마 선언국정 안정과 공정한 대선관리를 위해 대선에 출마하는 건 적절하지 않다고 판단했다.
▲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 국무총리가 15일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임시 국무회의를 주재,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15일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임시 국무회의에서 “국정 안정과 공정한 대선관리를 위해 대선에 출마하는 건 적절하지 않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황 대행은 “저의 대선 참여를 바라는 국민의 목소리가 있다는 것을 잘 알지만 현재 국가위기 대처와 안정적 국정관리를 미루거나 소홀히 해서는 안 된다는 결론에 이르렀다”고 덧붙였다.

이로써 보수진영에서 대선후보로 거론되었던 황 대행이 불출마를 선언하므로 보수진영의 대선 후보들 중에 누구에게 표심이 쏠릴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변호 기자  upkoreanet@hanmail.net

<저작권자 © 업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변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